정부, 중소기업 탄소국경조정제도 대응 밀착 지원
상태바
정부, 중소기업 탄소국경조정제도 대응 밀착 지원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4.05.30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국경조정제도 교육·연수 프로그램 마련 등 지원 고도화
대상기업 과반수 소재 수도권에서 정부 합동설명회 30일 개최
copyright 데일리중앙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 정부가 중소기업의 탄소국경조정제도 대응을 밀착 지원한다.

정부는 30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관계부처(관세청,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환경부) 및 유관기관 합동으로 제2회 유럽연합 탄소국경조정제도 대응 설명회를 열었다. 

지난 4월 부산·경남권에서 개최된 제1회 정부 합동 설명회에 이어 이번 설명회는 수도권에 소재한 우리 중소기업의 탄소국경조정제도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는 ➀탄소국경조정제도 개요 및 주요 현황 ➁탄소배출량 산정방법의 이해 ➂탄소배출량 산정 실습 및 정보제공 양식 작성방법 ➃대응 우수기업 사례 ➄기관별 지원사업에 대한 발표가 이뤄졌다.

우리나라 2023년 탄소국경조정제도 대상기업 중 과반수가 수도권에 소재하고 있는 만큼 이번 설명회는 기업 관계자 300여 명이 사전 신청했다. 

특히 세아베스틸에서 실제 제도를 이행하는 기업 입장에서의 준비 사항 등 대응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돼 제도 이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기대를 모았다.

정부는 앞으로 기업 대상 설명회와 병행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유관기관을 통해 탄소국경조정제도 교육·연수 프로그램을 마련·제공하고 FTA종합지원센터를 활용한 기업 지원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정부는 탄소배출량 신고 관련 우리 기업의 건의 사항을 유럽연합에 전달하고 향후에도 유럽연합과 제도 개선을 지속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심진수 산업부 신통상전략지원관은 "유럽연합 탄소국경조정제도 등 탄소중립이라는 시대적 변화를 우리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기회로 활용해 나가자"고 하면서 "앞으로도 정부는 기업의 탄소배출 측정 및 저감 역량 향상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송정은 기자 shyeo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