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초연결시대 혁신을 주도할 AI 전문인재 육성
상태바
부산항만공사, 초연결시대 혁신을 주도할 AI 전문인재 육성
  • 김영민 기자
  • 승인 2024.06.04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내 AI 학습조직(CoP) 운영으로 조직 내 AI 활용 방안 모색
학습조직 성과물 전사적 공유... AI 기술 업무적용 적극 추진
부산항만공사(BPA)는 사내 AI(인공지능) 학습조직(CoP) 운영으로 조직 내 AI 활용방안을 모색한다. 사진은 AI 학습조직 킥오프 회의 현장. (사진=BPA)copyright 데일리중앙
부산항만공사(BPA)는 사내 AI(인공지능) 학습조직(CoP) 운영으로 조직 내 AI 활용방안을 모색한다. 사진은 AI 학습조직 킥오프 회의 모습. (사진=BPA)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영민 기자] 부산항만공사(BPA)가 초연결시대 혁신을 주도할 AI(인공지능) 전문 인재릎 육성한다.

부산항만공사는 디지털 전환 가속화 시대에 민첩하게 대응하고자 조직 구성원의 AI 기술 활용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인공지능(AI) 전문인재 양성계획'을 수립하고 4일 본격 실행에 나섰다.

이번 계획의 핵심은 내부 직원으로 구성된 사내 AI 학습조직(CoP)의 운영이다. BPA는 사내 다양한 직무 분야의 실무자 17명을 모아 학습 조직을 구성했다. 이들은 AI 기술에 대한 전문 교육을 이수하고 업무 효율화를 위한 조직 내 AI 활용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학습조직은 ▲모든 직무에 범용적으로 활용 가능한 AI 실무 매뉴얼 ▲AI 우선 적용 직무 분야 및 세부 활용방안 ▲AI 도입 시 발생 가능한 문제점 및 해결 방안 등을 활동 결과물로 도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학습조직은 4일 Kick-off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며 공사는 학습조직의 성과물을 전사적으로 공유하고 AI 기술의 업무 적용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BPA 강준석 사장은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AI 기술 활용 역량 확보가 필수"라며 "내부 직원 중심의 AI 학습조직 운영으로 조직 내 AI 도입을 주도할 핵심인재를 확보하고 실제 업무 효율 개선을 위해 신기술을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shyeo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