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갑 의원, 한미 쇠고기 협상 철회 단식농성
상태바
강기갑 의원, 한미 쇠고기 협상 철회 단식농성
  • 이성훈 기자
  • 승인 2008.04.19 16: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기갑 의원. (사진=민노당)
민주노동당 강기갑 의원은 19일 한미 쇠고기 협상 타결에 항의해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에서 단식농성에 들어갔다.

강 의원은 "미국 방문 선물을 위해 국민 목숨까지 팔아먹은 이명박 정부를 강력히 규탄한다"며 "이명박 대통령은 굴욕적으로 진행되어 위험천만한 결과를 이끌어 낸 한미 쇠고기 협상을 전면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강 의원은 "총선 기간 중 알려질 경우, 국민적 저항이 표심으로 이어질 것을 우려해 정부는 총선 바로 다음날인 10일, 협상개시 사실을 발표했다"며 "이는 매우 비겁하고, 비굴한 작태로, 정부 스스로도 이 협상이 불러올 파장을 이미 예상하고 있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비판했다.

그는 "국민의 70%가 미국산 쇠고기 수입을 반대하고 있는데도 이명박 대통령은 막가파 식으로 국민의 목숨까지 무역대상으로 삼았다"며 "이로써 이명박 대통령은 국민의 목숨까지 미국에 갖다 바친 위험한 대통령으로 기억될 것이며, 곧 전 국민적 저항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강 의원의 단식농성은 이명박 대통령이 미일 순방을 마치고 귀국하는 21일까지 사흘 간 진행될 예정이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사천시민 2008-04-20 13:14:13
우리나라에 국회의원이 299명 있다고 하지만
이번 일에 직접 나서서 항의하는 사람은
강기갑 의원밖에 없네. 강의원이야말로 진정한
이나라의 선량이로다. 힘내시고 부디 원하는 바를
얻길 바랍니다. 건강 조심 또 건강 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