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선진당 "한나라당, 너나 잘 해"
상태바
자유선진당 "한나라당, 너나 잘 해"
  • 김주미 기자
  • 승인 2008.05.23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선진당은 23일 창조한국당과의 원내교섭단체 공동 구성 합의에 대해 한나라당이 야합이라고 강력 비난한 데 대해 "한나라당은 스스로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한다"고 되받았다.

박선영 대변인은 "거대여당으로서 비전 있는 정책제시와 노련한 정치력으로 정국을 주도해야 할 한나라당이 잇따른 정책혼선과 인사실패, 당내 계파싸움 등으로 정국을 혼란에 빠트린 것도 모자라 정책정당으로서의 발전을 가로막는 논평이나 발표하는 언행이 한심스러워 측은할 정도"라고 말했다.

앞서 한나라당 조윤선 대변인은 이날 자유선진당과 창조한국당의 정책연합을 통한 원내교섭단체 공동구성 합의에 대해 "눈앞의 당리당략 만을 위한 임시방편"이라고 혹평했다.

박 대변인은 이에 대해 "만일 자유선진당이 당리당략에 눈이 멀었다면 당장 수 십 억원의 국고보조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합당을 추진하든지, 아니면 다른 당 의원이나 무소속 꾸어오기 등을 통해 무리하게 교섭단체를 만들었을 것"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깨끗하고 올곧게 국민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고 추진하기 위해 두 당이 사심을 버리고 정책연대라는 결단을 한 것에 대해 집권여당이자 거대여당으로서 축하는 못 해 줄망정 원색적인 비난을 퍼붓는 한나라당은 스스로의 한계와 함량부족을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주미 기자 kjsk@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