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한 국정쇄신이라면 이동관 대변인도 바꿔라"
상태바
"진정한 국정쇄신이라면 이동관 대변인도 바꿔라"
  • 주영은 기자
  • 승인 2008.06.20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조한국당은 20일 이명박 대통령의 청와대 개편에서 이동관 대변인 유임설과 관련해 "진정한 국정쇄신이라면 이동관 청와대 대변인도 교체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후 6시 국정쇄신을 위해 류우익 대통령실장을 포함해 청와대 수석 전원 교체를 발표할 예정이다. 그러나 이동관 대변인은 유임될 것이라는 관측이 유력하다.

창조한국당 김지혜 부대변인은 "이동관 대변인은 허위 농업경영계획서를 제출하고 거짓 해명을 했던 것은 물론 친분을 이용해 언론사에 전화를 걸어 기사 로비까지 했다"며 "계속해서 대통령의 입이 되기에는 부적절한 인사"라고 지적했다.

김 부대변인은 "청와대 대변인은 국민과 소통을 하는 자리인 동시에 대언론 창구이기도 하다"며 "국민에게 진정성을 구하고 민심을 다시 한번 얻고자 한기 위한 인사단행이라면 이동관 대변인도 마땅히 교체해야한다"고 거듭 밝혔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