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야당, 공을 위해 사를 버려라" 등원 촉구
상태바
한나라당 "야당, 공을 위해 사를 버려라" 등원 촉구
  • 주영은 기자
  • 승인 2008.06.23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윤선 한나라당 대변인.
한나라당은 23일에도 민주당 등 야당을 향해 조건없이 국회에 등원하라고 촉구했다..

조윤선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민주당의 쇠고기 정국을 연장하려는 태도는 끝이 나지 않고 있다"며 "추가 협상 결과에 대해 진실을 파악할 생각은 않고 조건반사적으로 이런저런 구실과 핑계로 반대만 외치고 있다"고 비판했다.

조 대변인은 "민주당이 지금도 국민 불안을 조장하는 태도는 국민의 먹거리를 걱정하는 것이 아니라 변색된 촛불의 눈치를 보며 자신들의 목적이 정치투쟁임을 스스로 밝히는 것"이라며 "도대체 무엇을 위해 언제까지 국회 밖을 돌면서 국민과 나라를 불안하게 할 거냐"고 물었다.

이어 "지금은 쇠고기에 매달려 민생을 외면할 때가 아니라 국회가 제자리를 찾아 어려운 민생과 국익을 위해 힘을 모을 때"라며 "민주당이 진정 민생과 국익을 위한다면, 당장 국회로 들어오라"고 촉구했다.

조 대변인은 끝으로 '위공무사(爲公無私)'를 언급하며 "민주당이 새겨야 할 덕목"이라고 덧붙였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