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의원, 'NO! 코로나19 방역 캠페인' 활동 및 '해우소' 소통채널 오픈
상태바
노웅래 의원, 'NO! 코로나19 방역 캠페인' 활동 및 '해우소' 소통채널 오픈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03.14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사태 따른 국민 불안 해소하고 더욱 적극적인 주민 소통으로 맞춤형 대응에 힘쓰겠다는 취지
노웅래 민주당 국회의원은 지난 13일 서울 마포구 관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NO! 코로나19' 방역 캠페인을 시작했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노웅래 민주당 국회의원은 지난 13일 서울 마포구 관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NO! 코로나19' 방역 캠페인을 시작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노웅래 민주당 국회의원(서울 마포갑)은 지난 13일 마포구 관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NO! 코로나19' 방역 캠페인을 시작했다. 

또한 코로나19 스트레스와 각종 생활 속 불편을 전달하고 여러 정책과 공약 아이디어를 제안할 수 있는 '노웅래의 해우소' 소통채널을 블로그에 개설했다. 

전국으로 대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국민 불안을 해소하고 더욱 적극적인 주민 소통으로 맞춤형 대응에 힘쓰겠다는 취지다.

현재 마포구는 서울시 최초로 환경미화원이 참여하는 특별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노웅래 의원은 이를 도와 최근 코로나19 확진 환자 발생으로 아파트 단지 전체를 방역해달라는 주민 요구가 제기된 삼익아파트 주변 방역에 나섰다. 

아울러 지하철역 출입구 가드레일, 버스정류장과 공원의 벤치, 어린이 놀이기구 등 평소 유동인구가 많으나 소홀해지기 쉬었던 곳 위주로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앞으로 마포세무서~신수성당~광흥창역, 아현동 마래푸 단지 등 마포구 관내 구석구석을 계속 방역해나갈 계획이다.
 
노 의원은 14일 "구로구 콜센터 감염 사태로 마포구 거주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하며 주민 여러분의 불안도 커지고 더욱 다양한 민원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손이 부족한 구청과 보건소를 도와 주민 여러분의 불안과 걱정이 있는 곳부터 적극 방역할 뿐만 아니라 해우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소통해나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최근 노웅래 의원은 마포구청의 미온적 정보공개를 지적하며 재난문자발송과 확진자 이동 동선 안내가 조속히 이뤄지도록 조치했다.

또한 마포구 관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예산 47억5686만원을 시구의원과 함께 힘을 모아 확정하는 등 코로나19 사태 대응에 총력을 다해오고 있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