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 2021년 문화재 야행 공모결과 총사업비 10억원 확보
상태바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 2021년 문화재 야행 공모결과 총사업비 10억원 확보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9.21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42개 지자체 중 최고 금액받아... 올해 행사는 10월 23~25일 인천 개항장 문화지구 일대서 열려
2020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10월 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 동안 인천 개항장 문화지구 일대에서 개최된다. (포스터=인천관광공사)copyright 데일리중앙
2020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10월 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 동안 인천 개항장 문화지구 일대에서 개최된다. (포스터=인천관광공사)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인천시가 후원하고 인천 중구청과 인천관광공사가 주최·주관하는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문화재청에서 시행하는 2021년 문화재 야행 공모사업에서 국비 4억원을 지원받아 총 1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전국 42개 지자체가 선정됐으며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최고 금액의 국비보조금을 받는다. 지역 문화재 및 문화시설 야간 개방 등 특화 콘텐츠를 활용해 대표적인 야간관광콘텐츠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도시재생 기여 등의 성과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2020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은 문화재 야간개방, 도보프로그램, 역사적 콘텐츠를 활용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온라인 콘텐츠를 강화한 '랜선으로 떠나는 야행'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올해는 10월 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 동안 인천 개항장 문화지구 일대에서 개최된다. 10월 31일부터는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랜선으로 떠나는 야행'을 공식홈페이지(http://www.culturenight.co.kr)에서도 만날 수 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