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독감 발생률, 지난해 1/5 수준으로 크게 떨어져
상태바
올해 독감 발생률, 지난해 1/5 수준으로 크게 떨어져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12.04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감 백신 접종률은 9.1%포인트 감소... 어르신, 장애인 등 접종률 낮아
올해 독감 발생률이 지난해 1/5 수준으로 크게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독감 백신 접종률도 1년 전보다 9.1%포인트 감소했다. (사진=질병관리청)copyright 데일리중앙
올해 독감 발생률이 지난해 1/5 수준으로 크게 떨어졌다. 독감 백신 접종률도 1년 전보다 9.1%포인트 감소했다. (사진=질병관리청)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올해 독감 발생률이 지난해 1/5 수준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독감 백신 접종률도 1년 전보다 9.1%포인트 감소했다.

국회 보건복지위 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4일 질병관리청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독감 발생률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5 수준으로 줄어든 걸로 집계됐다.

독감 발생 추이를 확인할 수 있는 인플루엔자 주별 의사환자 분률을 보면 2020년 48주차(11.22~28)에 2.6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2.7의 1/5 수준이다. 2018년 19.2에 비하면 1/8 수준으로 예년에 비해 매우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올해 독감 유행 기준인 5.8에 크게 못 미치는 수준이다. 

한편 독감 백신 접종률은 지난 9월 독감 백신 유통 과정에서 콜드체인 위반, 백색입자 발생 등 안전성 논란이 벌어지면서 지난해에 비해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독감 무료 백신 접종률은 64.0%로 1년 전 73.1%에 비해 9.1%포인트 떨어졌다. 

생후 6~12개월 2회 접종 대상자의 독감 백신 접종률은 1차에서는 12.8%포인트, 2차에서는 15.2%포인트 떨어졌다. 만 65~69세 어르신 백신 접종률도 12.6%포인트 낮아진 걸로 나타났다.

만 13~18세 청소년의 독감 백신 접종률은 56.9%로 절반을 넘는 수준이었지만 독감에 더 취약할 수 있는 장애인연금수당 수급자와 의료급여 수급자의 독감 백신 접종률은 15.7%에 불과했다.

질병관리청 자료에 따르면 2020년 독감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 수는 2005건(12월 1일 0시 기준)이었다.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으로 신고된 107건은 모두 독감 백신 접종과 인과성이 없었다면서(추가 1건은 역학 조사 중) 백신 재검정이나 국가예방접종사업 중단을 고려할 상황이 아니라고 밝혔다.

신현영 의원은 "호흡기 의심자는 표본감시 의료기관보다 호흡기전담 클리닉, 선별진료소 방문이 우선되기에 해당 데이터의 신뢰성에 대한 일부 한계는 있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독감 백신 사태로 국민들의 백신 접종률이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으나 위생실천 강화로 실제 독감 전파가 줄어든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신 의원은 "코로나19 유행 시기에 기타 감염병 관리에 대한 대책 마련도 동시에 고려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