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
     
김동철 "대통령의 5.18기념사에 진정성 느꼈다"
5.18기념사 높이 평가... 내년 지방선거 때 개헌 약속도 지켜야
2017년 05월 19일 (금) 10:17:03 석희열 기자 shyeol@dailiang.co.kr
공감 카카오스토리
▲ 김동철 국민의당 대표 권한대행은 19일 문재인 대통령의 5.18기념사에 대해 "진정성을 느꼈다"며 높이 평가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석희열 기자] 국민의당이 지난 18일 광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5.18광주항쟁 37돌 기념식에서의 대통령 기념사에 대해 "진정성을 느꼈고 유족들도 큰 위로가 됐을 것"이라며 높이 평가했다.

대통령이 5.18 진상규명을 약속한 것에 대해서도 환영하고 긍정 평가했다.

김동철 국민의당 당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19일 국회에서 열린 중진의원 간담회에서 "어제 열린 5.18 기념식에서 9년 만에 '임을 위한 행진곡'을 마음껏 부를 수 있었다"며 이렇게 말했다.

국민의당은 또 국회에 계류 중인 5.18특별법도 정부여당의 적극적인 협조로 6월 임시국회에서 통과시킬 것을 촉구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이 약속했듯이 내년 6월 지방선거 때 헌법 개정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동철 대표는 "이를 위해 국회 개헌특위를 즉각 가동하고 대통령도 국회결정을 따르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밝혀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개헌이야말로 문재인 정부의 개혁의 시금석이라고 상기시켰다.

이날 낮에 청와대에서 있을 대통령 초청 5당 원내대표 오찬 회동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김 대표는 "(대통령의 오찬 초청을) 국민과 야당과 소통하겠다는 뜻으로 이해하고 조건 없이 수락했다"며 "오늘 중진회의에서 여러 지혜들을 모아 대통령께 그 뜻을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의당은 대통령이 협조를 요청하는 일에 대해 열린 마음으로 경청하고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겠다는 입장이다.

김 대표는 "오늘 만남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자주 만나 현안에 대해 격이 없는 대화가 계속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대통령과 5당 원내대표 간 청와대 오찬 회동이 문재인 대통령의 통합과 협치의 시동이 될 수 있을 지 주목된다.

     묶음기사
· 5.18 37돌 기념식 1만여 명 참석...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 실시간 HOT 뉴스
☞ 이 시각 주요 뉴스
석희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데일리중앙(http://www.dailiang.co.kr) 무단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댓글(0)  |  엮인글(0)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이나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운영원칙]
전체 기사의견(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하기 (농협중앙회) 301-0031-4951-01 (예금주 데일리중앙)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445(2007.10.15)
사업자등록번호 217-07-16341  |  대표이사 김철호  |  전자우편 shyeol@dailiang.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철호
Copyright © 2007 데일리중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yeol@dailiang.co.kr   |  전화 02 995 3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