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등교에 뿔난 일부 학부모들 "차 바꿔라" 당신의 의견은?
상태바
페라리 등교에 뿔난 일부 학부모들 "차 바꿔라" 당신의 의견은?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8.10.11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억원의 연봉을 받는 학부모가 매일 아침 초등학생 자녀를 고급스포츠카로 등교시킨 소식이 알려졌다

이러한 행위를 두고 논란이 생기고 있는 소식이 알려졌다

중국에서는 최근 한 초등학교에서 벌어진 일을 두고 이런 논쟁이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소식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중국 저장성의 항저우에 사는 리씨는 초등학교에 다니는 아들을 매일 자신의 페라리에 태워 등교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페라리는 대당 가격이 수억원에 달한다고

또한 리씨는 연봉 400만 위안(약 6억6000만원)을 받는 부동산 개발업자로 알려졌다.

일부 학부모들은 리씨에게 페라리가 아닌 다른 차량으로 바꿔달라고 요구를 했다고

리 씨는 “내가 열심히 일해서 돈을 벌었고, 내 아이에겐 제일 좋은 것만 주고 싶다.” 며 “왜 내가 다른 학부모들 의견을 따라 차를 바꿔야 하나”라고 항변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