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집단 루페, 블랙코미디 연극 '증명' 8월 6일 개막
상태바
창작집단 루페, 블랙코미디 연극 '증명' 8월 6일 개막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9.07.0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5회 월간문학 희곡 부문 신인상 당선작
서울문화재단 최초예술지원 선정작 '증명'
신재환·이지연·최윤혁·차정민·김은정·김예찬
창작집단 '루페(lupe)'가 오는 8월 블랙코미디 연극 '증명'을 서울 대학로에서 개막한다. (자료=창작집단 루페)copyright 데일리중앙
창작집단 '루페(lupe)'가 오는 8월 블랙코미디 연극 '증명'을 서울 대학로에서 개막한다. (자료=창작집단 루페)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지연 기자] 지난해 여름 연극 <게으름뱅이의 천국>으로 평단과 언론의 호평을 받았던 창작집단 '루페(lupe)'가 녹음이 짙은 오는 8월 신작 <증명>을 공개하며 연극 문화판에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연극 <증명>은 범죄를 예방한다는 이유로 감시카메라를 설치하려는 고시원 관리인과 최소한의 개인적 공간마저 빼앗기는 젊은이의 이야기를 담은 블랙코미디다.

극이 진행되면서 감시 카메라와 모니터가 늘어나며 빈 공간 없이 온 무대를 장악하는 과정을 통해 신으로부터 분리를 택한 인간이 기술이라는 거대 서사와 마주하게 된다.

연출은 연극 <증명>의 작가이자 <게으름뱅이의 천국> <맹인악사 매우씨전> 등 연극과 뮤지컬 무용을 넘나들며 작품을 쓰고 연출하며 탄탄한 실력을 증명한 바 있는 이태권 작가가 맡았다.

<호신술> <공포> 등으로 관객에게 친숙한 배우 신재환씨와 연극과 CF를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이지연씨를 중심으로 최윤혁·차정민·김은정·김예찬씨 등 6명의 배우가 열연을 펼친다.

여기에 F(x) 루나씨의 싱글을 포함 다수의 대중음악을 작곡한 김이혁씨, <모범생들> <더헬멧> 등으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배우 이호영씨가 '라반움직임분석법'을 활용해 움직임을 지도했다.

무대·조명디자인 남경식씨, 기술감독 원성민씨, 홍보디자인 이슬씨, 기획 박병희씨 등 각 분야 최고의 크리에이터가 뭉쳐 더욱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루페 관계자는 5일 "연극 '증명'은 지난 2017년 제145회 월간문학 희곡부문 신인상 당선작인 이태권 작가의 작품으로 서울문화재단 최초예술지원에 선정돼 더욱 의의가 있다"며 "현대사회가 지닌 모순과 균열을 발견하고 이를 확장해 '사회적·연극적 담론을 제시할 수 있는 연극' 제작을 목표로 한 극단의 창단 목적과 부합한 심도 있는 연극"이라고 전했다.

공연은 제11회 개판 페스티벌 공식 참가작으로 선정돼 오는 8월 6일부터 8월 11일까지 서울 대학로 후암스테이지 1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후 8월 15일부터 25일까지는 역시 서울 대학로 동양예술극장 3관에서 펼쳐진다. 

예매는 인터파크, 예스24를 통해 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극단 루페 전화(☎ 02-586-7812)를 통해 알아보면 된다.

이지연 기자 shyeol@daili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