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에어팟 프로' 출시, 달라진 기능은?
상태바
미국 '에어팟 프로' 출시, 달라진 기능은?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10.29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플이 현지시간으로 28일 무선 이어폰 '에어팟'의 프리미엄격인 '에어팟 프로'를 출시했다.

이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에어팟 프로는 디자인을 새롭게 하면서 외부 소음 제거(noise cancellation), 땀 방지(sweat resistance) 등의 기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약 249달러 (한화 32만 9000원)이다.

애플은 스마트폰과 데스크톱, 노트북, 태블릿 등의 프리미엄 제품에 '프로'란 명칭을 붙여 이전 제품과는 차별성을 부여했다.

에어팟 프로는 귓구멍에 들어가는 부분에 실리콘 소재를 적용해 개개인의 귀 모양에 맞도록 했다. 주변 소음의 파동을 분석한 뒤 이 파동과 위상이 반대인 파동을 출력해 파동끼리 상쇄 간섭을 일으키도록 해 소음을 완벽 차단하는 기술인 소음 제거 기능도 탑재했다.

여기에 안내방송 등 외부 소리를 들으면서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기능, 더 긴 수명의 배터리 등도 적용됐다.

하지만 해외의 누리꾼들은 가격 부담에 시름을 앓고있다. 

한편, 애플은 이날부터 미국에서 에어팟 프로 예약 주문을 받고 30일부터는 미국의 전 매장에 판매될 예정이다. 애플 홈페이지와 '애플 스토어' 앱에서 미리 주문이 가능하며, 한국 등 기타 나라에의 판매일은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