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에 코로나19 극복 익명의 기부 행렬… 지역사회 훈훈
상태바
고양시에 코로나19 극복 익명의 기부 행렬… 지역사회 훈훈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0.02.14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 3,200여개‧손세정제 90개 등 천사들의 손길 줄이어
고양시 덕양구보건소는 지난 13일 익명의 기부자로부터 200만원 상당의 마스크 3425개(KF 성인용 2400개, 소아용 875개)가 들어와 취약계층, 복지시설 등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고양시 덕양구보건소는 지난 13일 익명의 기부자로부터 200만원 상당의 마스크 3425개(KF 성인용 2400개, 소아용 875개)가 들어와 취약계층, 복지시설 등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 코로나19 예방 필수품인 마스크, 손세정제가 품귀·품절 현상을 빚고 있는 가운데 경기 고양시에 익명의 방역물품 기부 행렬이 이어져 지역사회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고양시 덕양구보건소는 지난 13일 익명의 기부자로부터 200만원 상당의 마스크 3425개(KF 성인용 2400개, 소아용 875개)가 들어와 취약계층, 복지시설 등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 12일에는 S약국은 50만원 상당의 손세정제 500ml 90개를 기부해 방문간호 어르신들께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화훼농가들에서는 꽃바구니 60개를 전달해와 보건소, 선별진료가 있는 병원 의료진에게 선물했다. 
 
앞서 홈플러스는 생수 8000병와 물티슈 7000개를 전해왔고 다수의 시민도 응원의 손편지·생수·캔커피 등 기부 행렬에 동참해 코로나19 확진자 치료에 여념 없는 명지병원에 전달했다.
 
호남향우회연합회에서 저소득층 감염예방성금 500만원, 충청향우회연합회에서 300만원 상당의 손소독제, 삼보가든에서 성금 100만원, 꽃마름 일산그랜드백화점에서 저소득 어르신 식사권 200만원을 기탁하는 등 이웃을 생각하는 따뜻한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은 시와 의료계, 방역당국의 신속·정확한 대응도 중요하지만 시민이 하나가 된 위로와 배려, 응원이 가장 큰 힘이 된다"고 밝혔다.

그는 "익명의 천사들로부터의 아름다운 기부 행렬에서 고양시의 힘과 미래, 희망을 다시 한 번 깨달았다"고 말했다. 

송정은 기자 beatriceeuni@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