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지역사회 취약계층 위한 사랑 실천으로 훈훈한 연말 만들어
상태바
한전KDN, 지역사회 취약계층 위한 사랑 실천으로 훈훈한 연말 만들어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12.2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사랑의 김장나눔'과 '연탄봉사'로 따뜻한 겨울나기 기원
한전KDN이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위해 비대면 '사랑의 김장나눔'과 '연탄봉사' 등 사랑의 실천으로 따뜻한 겨울나기를 기원하고 있다. (사진=한전KDN)copyright 데일리중앙
한전KDN이 지역사회의 취약계층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비대면 '사랑의 김장나눔'과 '연탄봉사' 등 사랑의 실천으로 따뜻한 겨울나기를 기원하고 있다. (사진=한전KDN)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한전KDN이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위한 이웃사랑과 전통시장 상생협력을 실천하고 있다.

한전KDN은 연말을 맞이해 지역사회 노인 및 아동급식 후원을 위해 노인 및 아동용 도시락 850여 개를 새로운 보온도시락으로 교체해 '빛고을종합복지관'에 기부했다.

또 나주목사고을시장/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의 협업으로 연말맞이 언택트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를 진행해 광주·전남 아동복지시설 약 60개소에 목사고을시장에서 만든 김치 300박스를 전달했다.

이와 함께 임직원들의 주변에 잊혀지고 있는 동전을 모아 지역 아동복지시설에 기부하는 '사랑의 동전모으기' 행사를 동시 시행하고 있다고 한전KDN은 21일 밝혔다.

또한 한전KDN 이오석 상임감사와 감사실 직원들은 코로나19 대응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사)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과 함께 자원봉사자들이 동참해 보성지역 취약계층 가구에 가구당 연탄 300장을 지원하고 일부 가구에는 직접 연탄배달을 통해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한전KDN 이오석 상임감사는 "본격적인 겨울 추위로 몸도 차가운 와중에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분위기도 냉랭해져 어려운 이웃들에게 더 힘든 겨울나기가 될 것 같다"며 "오늘 이 나눔이 지역민에게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참여했다"라고 말했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