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국민적 요구인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무행정 해내겠다"
상태바
추미애 "국민적 요구인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무행정 해내겠다"
  • 석희열 기자
  • 승인 2019.12.05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개혁과 사법개혁은 시대적 요구, 소명의식 갖고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겠다"
윤석열 검찰총장과 관계를 묻는 질문에 "앞으로 차차 말씀드리겠다" 즉답 피해
법무부 장관에 지명된 추미애 민주당 국회의원은 5일 "국민적 요구인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무행정을 해내겠다"고 법무부 장관 후보로서 소신을 밝혔다.copyright 데일리중앙
법무부 장관에 지명된 추미애 민주당 국회의원은 5일 "국민적 요구인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무행정을 해내겠다"고 법무부 장관 후보로서 소신을 밝혔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석희열 기자] 법무부 장관에 지명된 추미애 민주당 국회의원은 5일 "국민적 요구인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무행정을 해내겠다"고 밝혔다.

추미애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집무실인 국회의사당 501호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조국 사태 이후 드높아진 공정과 정의에 대한 국민적 요구를 어떻게 수렴해 나갈 것인지 묻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추 의원은 "20여 년 간 국회의원으로서 활동하면서 한 번도 제 사심을 실어보거나 당리당략에 매몰돼 본 적은 없다"며 "아마 저를 (법무부 장관에) 추천하신 분들도 그런 사심없이 이 시대가 요구하는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무행정을 해낼 것이라 기대하고 추천해주셨다 라고 믿고 있다. 그런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하겠다"고 말했다.

추 의원은 또 검찰개혁과 사법개혁은 시대적 요구라고 강조했다.

이와 더불어 우리 국민은 국격에 걸맞은 인권과 민생 중심의 법무행정을 요구하고 있다고도 했다.

추 의원은 문 대통령이 자신을 법무부 장관에 지명한데 대해 "이러한 시대적 요구를 함께 해결해 가자는 무거운 제안으로 생각한다"며 "소명의식을 갖고 최선을 다해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윤석열 검찰총장과 호흡을 어떻게 맞출 것인가라는 질문에는 "개인적인 문제는 그다지 중요한 것 같지 않다"며 "추후에 차차 말씀드리겠다"고 했다.

총리에 지명될 추 의원이 장관 후보에 지명된 것은 격이 맞지 않다는 일부 시각에 대해서는 "역사적인 요구와 시대 상황에 비춰볼 때 저 개인적인 입장을 반영하는 것은 바람직하자 않다고 생각한다"며 "시대적 요구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추미애 의원을 지명했다. 조국 전 장관이 사퇴한 지 52일 만이다. 

판사 출신의 추미애 의원은 헌정 사상 최초 지역구 5선 여성 국회의원으로서 '추다르크'라는 별명이 말해주듯 강단있고 개혁적인 정치인으로 사법개혁과 검찰개혁의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경북여고와 한양대 법대를 나와 사법시험에 합격, 춘천·인천·전주지법과 광주고등법원 판사를 거쳐 1995년 8월 27일 당시 김대중 새정치국민회의 총재 제안으로 정계에 입문했다. 

이후 서울 광진구(을)에서 지역구 국회의원 5선을 했고 집권여당인 민주당 대표를 지냈다.

석희열 기자 shyeol@dailiang.co.kr

묶음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